금통위, 기준금리 3.25% 만장일치로 동결
금통위, 기준금리 3.25% 만장일치로 동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천지TV=남선경 수습기자] 기준금리가 3.25%로 9개월째 동결됐습니다. 금융통화위원회는 한국은행 기준금리를 현 수준인 3.25%로 유지해 통화정책을 운용한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김중수 | 한국은행 총재) “오늘 금융통화위원회에서는 국내외 금융경제상황을 종합적으로 검토한 결과 한국은행 기준금리 현재의 3.25% 수준에서 유지하여 통화정책을 운용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금통위는 금리 동결 배경으로 금리를 인하하기에는 국제유가가 높아지고 있어 상승 압박 가능성이 남아 있고 금리를 인상하기에는 국내외 경기의 불확실성 때문에 쉽지 않은 상황이라고 밝혔습니다. 또한, 2월 중의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3.1% 낮아졌으며 주택시장은 수도권 매매가 약세를 지속했고 전세는 상승했으며 지방은 매매와 전세가 전월보다 낮아졌다고 발표했습니다. 따라서 금통위는 앞으로 국내외 금융·경제의 위험요인을 면밀히 점검해 인플레이션 기대심리를 낮추고 중기적 시계에서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물가안정목표의 중심선에서 안정되도록 통화정책을 운용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영상취재/편집: 남선경 수습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