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관 대전시장 권한대행 “흔들림 없는 시정… 공직 기강” 당부
이재관 대전시장 권한대행 “흔들림 없는 시정… 공직 기강” 당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재관 대전시장 권한대행이 15일 시청 다목적실에서 간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제공: 대전시) ⓒ천지일보(뉴스천지)

[천지일보 대전=김지현 기자] 이재관 대전시장 권한대행이 15일 시청 다목적실에서 간부회의를 열고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흔들림 없이 시정을 이끌어줄 것을 당부했다.  

이 권한대행은 “현재 추진 중인 사업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간부공무원들이 막중한 책임감을 갖고 현장을 세심하게 챙겨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또 이 권한대행은 “지금은 우리 시 현안이 포함된 내년도 정부예산안이 국회에서 심의 중인 중요한 시기”라며 “정부예산안에 반영된 부분은 확정되도록, 옛 충남도청사 부지매입 등 미반영 사업은 조속히 반영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여 대응하라”고 특별히 주문했다.

▲ 이재관 대전시장 권한대행이 15일 시청 다목적실에서 간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제공: 대전시) ⓒ천지일보(뉴스천지)

이밖에 이 권한대행은 내년 지방선거를 앞두고 공무원의 정치적 중립 유지, 공직기강 확립, 2019년 국비확보를 위한 사전활동, 내년도 시 본예산 심의 준비 등 당면 현안을 논의했다.

한편 시는 현안사업의 원활한 추진과 시정 안정화를 위해 당분간 매일 아침 간부회의를 열고, 주요시정점검회의도 월 2회로 확대 개최키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