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이안 바다] 베트남 안방비치 ‘독서의 즐거움’
[호이안 바다] 베트남 안방비치 ‘독서의 즐거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베트남=이성애 기자] 13일 오후 베트남 호이안 안방비치 해수욕장에서 피서를 즐기는 외국인들이 해변에서 독서를 즐기고 있다.

안방비치는 바닷물이 목욕물을 데워놓은 것처럼 따뜻하고 멀리까지 나가도 물이 얕아서 아이들과 놀기 좋은 곳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