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순백 드레스 입은 서신애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순백 드레스 입은 서신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부산=박혜옥 기자] 배우 서신애가 12일 부산 해운대구 수영강변대로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개막식 행사에서 참석해 순백의 드레스를 입고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