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위안부의 날, 울산시민 “아픔과 희생… 잊지 않겠습니다”
세계위안부의 날, 울산시민 “아픔과 희생… 잊지 않겠습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울산=김가현 기자] 14일 울산은 24도로 오랜만에 촉촉한 단비가 내린 가운데 울산 남구 울산대공원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제5차 세계위안부의 날과 72주년 광복절 맞이 헌정공연’이 열렸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100여명의 시민들이 ‘헌화 릴레이’를 이어가며 한 송이씩 쌓아올린 무궁화와 “아픔과 희생, 잊지 않겠습니다”라고 적힌 노란 메모지가 소녀상 앞에 놓여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