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욱 “박근혜 침대, 제부인 저에게 주시오”… 일석이조 해결법?
신동욱 “박근혜 침대, 제부인 저에게 주시오”… 일석이조 해결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신동욱 “박근혜 침대, 제부인 저에게 주시오”… 일석이조 해결법? (출처: 신동욱 SNS)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박근혜 전 대통령의 제부인 공화당 신동욱 총재가 박 전 대통령이 쓰던 침대를 처리하는 문제에 대해 “내게 달라”고 제안했다.

신 총재는 17일 자신의 트위터에 “박근혜 침대 처리 딜레마, 놔둘 수도 버릴 수도 팔수도 없다면 제부인, 저에게 주시오. 시골집에서 침대로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신 총재는 “가족이 인수했으니 청와대는 앓는 이를 뽑는 꼴이고 나는 침대를 구한 것이고 서로가 원하는 덧을 얻었으니 묘책 중에 묘책 아니오”라는 글을 올렸다.

청와대는 박근혜 전 대통령이 사용한 침대를 놓고 처리하는 부분에 대해 고민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침대를 중고로 파는 방안도 검토해봤으나, 중고 판매 시 가격이 크게 떨어지는 터라 아직 결정을 내리지 못한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또 전직 대통령이 사용하던 제품을 일반에 파는 것이 부적절하다는 의견도 나와 아직 처리 방안을 결정하지 못했다.

현재 박 전 대통령이 쓰던 침대는 청와대 접견실 옆 대기 룸으로 옮겨져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