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최대규모의 다국적 기업회의… 송도 컨벤시아서 열려
인천시, 최대규모의 다국적 기업회의… 송도 컨벤시아서 열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ICE 다변화 노력 결실, 16개국 7500여명 참가
19~20일 미국 4Life Research사 아시아 컨벤션 개최

[천지일보 인천=김미정 기자] 올해 들어 최대 규모의 다국적 기업회의가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열렸다.

인천시와 인천관광공사는 미국 4Life Research®社가 주최하는 ‘2017 4Life 아시아 컨벤션’ 행사가 19일부터 이틀간의 일정으로 개막됐다.

이번 기업회의에는 국내외 16개국 7500여명이 참가한다. 지난해 3월 중국 아오란 그룹 행사때 방문했던 6000여명을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특히 이 가운데 1500여명에 이르는 외국인들은 본 행사 전인 16일부터 이미 한국에 입국해 송도 컨벤시아 인근 호텔에 속소를 정하고 인천을 비롯한 인근지역으로 관광을 하는 등 지역경제 파급효과도 기대된다.

4Life Research는 건강기능성식품과 화장품을 제조·판매하는 글로벌 기업이다. 1998년 데이비드&비앙카 리손비(David & Bianca Lisonbee) 공동 창업자에 의해 미국에서 설립됐다. 현재 전 세계 23개국에서 현지 법인을 운영 중이며 이번 행사에는 4Life Research의 사장 겸 최고경영자인 스티브 튜(Steve Tew)가 직접 참석했다.

우리나라에서는 2003년부터 포라이프 리서치 한국 지사가 영업을 하고 있다. 특히 4Life는 지역사회가 벌이는 아동복지사업에 관심을 갖고 매년 지원을 해 오고 있다.

유정복 인천시장은 축사를 통해 “이번 회의는 중국의 금한령 이후 시가 추진해 왔던 기업회의 다변화 노력이 큰 결실을 맺은 것”이라며 “이번 행사를 계기로 앞으로 보다 많은 다국적기업 회의를 인천에서 유치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행사기간 동안에는 전시장 입구에 한복체험 이벤트와 인천 길병원의 의료반과 구급차 배치 등 한국관광공사의 외국인 참가자 대상 환영행사와 한국 문화체험 이벤트 등도 마련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