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신사옥 건립, 봉은사 환경에 영향”
“현대차 신사옥 건립, 봉은사 환경에 영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차은경 기자] 21일 서울시청 다목적홀에서 ‘한전부지 개발과 봉은사 역사문화환경 보존 과제’를 주제로 공청회가 열렸다. 스님들이 발제자들의 발언을 듣고 있다.

이날 공청회는 ‘대한불교조계종 봉은사 역사문화환경보존대책위원회’가 봉은사 근처에 건립될 예정인 현대자동차 신사옥 GBC에 대한 문제점을 진단하고, 봉은사의 역사문화수행환경을 보존하기 위한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