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전국 > 부산/울산/경남
부산시, 지난해 약수터 수질조사 결과 발표
김영일 기자  |  kyi2077@newscj.co.kr
2017.03.21 10:29:45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부산시청. ⓒ천지일보(뉴스천지)

2020년까지 전체 약수터의 50% 살균시설 지속도입

[천지일보 부산=김영일 기자] 부산시 보건환경연구원(연구원, 원장 설승수)이 지난해 부산지역 약수터 수질 조사를 발표했다.

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해 부산지역 약수터 수질 조사를 발표하고 시민들이 안전하게 약수터를 이용할 수 있는 방법과 약수터의 효율적인 관리 방안을 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부산지역에서 공식적으로 관리하는 약수터는 모두 167개소가 있다.

이중 지난해 약수터 수질 조사 결과 이 중 25%가 부적합으로 나타났다. 특히 기온이 높고 강우가 많은 여름철에 집중되었으며 부적합 요인은 일반세균과 총대장균군 등 대부분 미생물에 의한 오염으로 조사됐다.

이에 시는 시민 안전을 고려해 2011년부터 미생물 살균시설을 도입해 지난해 말 기준 70개소의 약수터에 설치 완료했다.

이어 올해에도 6개소에 설치하는 등 2020년까지 전체 약수터의 50% 수준까지 살균시설을 지속적으로 도입할 예정이다.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여름철 강우 직후에는 2~3일간 약수터 이용을 삼가해 달라”고 당부하며 “미생물 살균시설이 설치돼 있을 경우에는 살균시설이 가동되는지 확인해 마신다면 더 안전하고 깨끗한 약수를 마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구·군의 약수터 관리 담당자들에게는 “미생물 살균시설의 지속효과를 위해 유지관리를 철저히 해 달라”며 “저류조 청소 등 오염예방을 위한 시설관리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김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천지일보구독신청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천지일보    등록번호: 서울 아00902     등록일: 2009년 7월 10일     제호: 뉴스천지    발행인: 이상면     편집인: 이상면
주소: 서울시 용산구 청파로89길31(서계동) 코레일유통 빌딩 4층     발행일자: 2009년 9월 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황시연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