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발전, 인천 소래포구 재래어시장 화재 복구 성금 전달
남동발전, 인천 소래포구 재래어시장 화재 복구 성금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국남동발전이 지난 18일 발생한 화재로 피해를 입은 소래포구 재래어시장 피해복구를 돕기 위해 성금 5000만원을 인천시 남동구청에 전달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한국남동발전)

[천지일보=김정자 기자] 한국남동발전(사장 장재원)이 지난 18일 발생한 화재로 피해를 입은 소래포구 재래어시장 피해복구를 돕기 위해 성금 5000만원을 인천시 남동구청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성금은 소래포구 화재 피해 소식이 알려진 직후 한국남동발전 전 임직원들이 동참해 모았으며 영흥발전본부(인천시 옹진군)의 김부일 본부장이 직원들을 대표해 남동구청에 기탁했다.

김부일 본부장은 “불의의 화재로 상인들이 막대한 피해를 입어 매우 안타깝다”며 “한국남동발전은 지역사회의 공동체로서 하루 빨리 피해가 복구돼 시장주민들이 예전의 활기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지원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장석현 남동구청장은 “갑작스런 화재로 생활 터전을 잃은 상인들의 슬픔을 덜어주셔서 감사하고 피해복구에 열과 성을 다하여 상인들이 하루 빨리 일터로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