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광공사, 한국철도 세계 시장 진출 위해 국토부와 손잡다
관광공사, 한국철도 세계 시장 진출 위해 국토부와 손잡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김정자 기자] 국토교통부(장관 강호인)와 한국관광공사(사장 정창수)는 11일 한국관광공사 서울센터 6층에서 한국철도의 해외홍보와 철도관광 활성화에 대한 상호협력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한국의 철도와 철도산업 발전상을 해외에 홍보함으로써 말레이시아-싱가포르 간 고속철 사업 등 해외 고속철 사업에 대한 한국기업의 수주를 지원함은 물론 방한 외국인들의 철도 여행을 촉진함으로써 국내 지역관광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추진됐다.

업무협약의 주요 내용으로는 ▲말레이시아 관광객을 대상으로 KTX를 활용한 철도 할인 이벤트 추진 ▲말레이시아·싱가포르의 유력 미디어 초청을 통한 철도 홍보 ▲쿠알라룸푸르 고속철 홍보관 및 관광공사가 운영하는 한국관광 홍보관 ‘코리아플라자’를 활용한 한국 고속철 홍보 ▲철도를 이용한 외국인 관광객 유치활동 등이 포함돼 있다.

민민홍 공사 국제관광전략본부장은 “이번 협업의 주 무대가 되는 말레이시아는 관광 시장 다변화를 위해 주목하고 있는 ‘동남아’ 중에서도 방한관광 트렌드를 선도하는 주요 시장”이며 “이번 협력 사업을 통해 동남아 시장에서 한국 철도관광과 KTX를 통한 지방 관광 수요를 획기적으로 높이는 동시에, 한국 철도산업의 해외진출에도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