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대우전자, IoT 적용한 벽걸이 드럼세탁기 출시
동부대우전자, IoT 적용한 벽걸이 드럼세탁기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제공: 동부대우전자)

[천지일보=박수란 기자] 사물인터넷(IoT)을 적용한 벽걸이 드럼세탁기 신제품이 출시됐다.

동부대우전자는 지난 11월 새롭게 선보인 벽걸이 드럼세탁기 ‘미니(Mini)’에 IoT 기능을 접목한 신형 제품을 선보인다고 26일 밝혔다.

지난해 12월 SKT와 스마트홈 서비스 사업 제휴를 맺은 동부대우전자는 이후 상용 제품 개발을 진행, 이번에 IoT 가전 첫 제품으로 벽걸이 드럼세탁기 ‘미니’를 출시하며 스마트홈 가전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한다.

이번 신제품은 SKT ‘스마트 홈 가전’ 인증을 취득, 사용자는 이동통신사 상관없이 스마트폰 앱만 다운받으면 ▲6가지 세탁모드 ▲헹굼 횟수 추가 ▲조작버튼 잠금 등 제품 주요기능을 실내·외에서 원격제어가 가능 할 수 있게 하였다. 또 스마트폰을 통해 세탁 시작, 진행사항 및 완료 시 알림을 받고, 확인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사용리포트 기능을 통해 전일 24시간을 기준으로 사용자의 제품 평균 사용 시간 및 유사환경 사용자들의 평균 사용시간을 비교 할 수 있는 정보를 제공한다.

제품에 이상이 생겼을 경우 동부대우전자 서비스센터 홈페이지로 연결해 안내를 받을 수 있도록 했다.

벽걸이 드럼세탁기 미니는 세탁용량 3㎏의 최소용량 드럼세탁기로 30.2㎝의 초슬림 두께라 벽면에 설치하면 별도 공간을 차지하지 않고, 사용자가 선 채로 허리를 굽히지 않고 세탁물을 넣고 꺼낼 수 있다.

대용량 드럼세탁기와 비교해 세탁시간은 60%, 물 사용량은 80%, 전기료는 86% 절약할 수 있다. 이번 출시되는 신제품은 95℃ 삶음 기능으로 세균·악취를 없애주는 살균에다 표백효과를 높였고, 1인 가구를 겨냥해 15분 만에 세탁하는 스피드업 코스를 추가했다.

이번에 출시하는 신제품(모델명 DWD-03MBLC)은 라이트실버 컬러로 가격은 50만원대이다.

스마트홈산업협회에 따르면 올해 스마트 홈 시장규모는 10조원에 달하고, 오는 2019년에는 2배 이상 확대된 21조원 규모로 커질 전망이다. 동부대우전자는 이번 IoT 적용 벽걸이 드럼세탁기 미니 출시를 필두로 향후 스마트홈 제품 라인업을 보다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