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공항공사, 부모님 나라 바로알기 해외캠프
한국공항공사, 부모님 나라 바로알기 해외캠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국공항공사(사장 성일환)는 국제구호개발NGO 글로벌투게더(이사장 김교식)와 함께 필리핀 다문화가정 청소년을 위한 ‘제10차 부모님 나라 바로알기 We are bridge makers’ 해외캠프를 진행했다. (제공: 한국공항공사) ⓒ천지일보(뉴스천지)

[천지일보=최유라 기자] 한국공항공사(사장 성일환)는 국제구호개발NGO 글로벌투게더(이사장 김교식)와 함께 필리핀 다문화가정 청소년을 위한 ‘제10차 부모님 나라 바로알기 We are bridge makers’ 해외캠프를 진행했다.

‘부모님 나라 바로알기’는 전국에서 선발된 20명의 다문화가정 청소년에게 어머니의 나라를 방문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 어머니 나라의 문화를 이해하고 나아가 청소년 스스로의 잠재력을 발견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참여 학생들은 지난 7일부터 12일까지 5박 6일 동안 어머니의 나라 필리핀을 방문해 리잘공원, 인트라무로스, 성어거스틴 성당, 국립박물관 등 유서 깊은 유적지를 탐방했다. 또한 주필리핀한국대사관, 필리핀한국국제학교, 코스모메디칼 기업을 방문해 필리핀과 한국의 관계와 필리핀의 역사, 문화에 대해 체험하는 귀중한 시간을 보냈다.

김재신 주필리핀대한민국대사관 대사는 필리핀과 한국의 관계에 대해 이야기하며 대사관의 역할과 앞으로 필리핀과 한국의 우호적인 관계를 위해 다문화가정 청소년들의 많은 도움이 필요하니 장점을 살려 글로벌 리더로 성장해달라고 학생들을 격려했다.

서울에서 참가한 태나라(가명, 16) 학생은 “이번 캠프를 통해 엄마의 나라를 방문하여 필리핀에서 오신 엄마와 다문화 가정에 대한 인식이 많이 바뀐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다문화가정 지원 사업은 한국공항공사의 대표적 사회공헌 브랜드로서 다문화가정 청소년 해외캠프 사업으로 2011년부터 이번까지 총 10회 200명을 대상으로 3억원을 후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