쾰러 독일 대통령, 내달 7일 방한
쾰러 독일 대통령, 내달 7일 방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청와대서 李대통령과 정상회담
(서울=연합뉴스) 호르스트 쾰러 독일 대통령이 다음달 7~10일 이 명박 대통령의 초청으로 한국을 국빈 방문한다고 청와대가 31일 밝혔다.

이 대통령과 쾰러 대통령은 다음달 8일 청와대에서 정상회담 및 국빈 만찬을 갖고 오는 11월 서울 G20(주요 20개국) 정상회의의 성공적 개최와 한-유럽연합(EU) 자유무역협정(FTA)의 조기 발효를 위한 협조 방안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또 한반도 문제를 비롯한 국제 외교안보 현안, 양국간 교역 및 투자 증진, 재생에너지, 녹색성장, 기후변화 등의 분야에서의 협력 증진 방안 등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한다.

독일 대통령으로는 8년만에 한국을 찾는 쾰러 대통령은 방한 기간 김형오 국회의장, 사공일 G20정상회의준비위원장, 조석래 전경련 회장을 비롯한 경제 4단체장 등을 면담한 뒤 다음달 10일 오전 이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