훈민정음 반포 재현 ‘세종대왕 입장’
훈민정음 반포 재현 ‘세종대왕 입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세종대왕 입장. ⓒ천지일보(뉴스천지)

제563돌 한글날을 기념해 9일 오전 11시 경복궁 근정전에서 ‘훈민정음 반포 재현 행사’가 개최됐다. 

훈민정음 반포 재현 행사는 서울시에서 주최하고 세종문화회관에서 주관하는 한글날 대표적 문화행사로 조선 초 예법서인 ‘국조오례의’에 따라 문무백관이 진열하고 왕이 훈민정음을 선포하는 자리다.

세종대왕의 19대 후손으로서 지게효자로 유명한 이군익(45) 씨가 이날 세종대왕 역을 맡았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