듀오, 애인이 생기면 하고 싶은 것 1위 ‘커플 여행’
듀오, 애인이 생기면 하고 싶은 것 1위 ‘커플 여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결혼정보회사 듀오는 테마여행전문 미디어 테마여행신문과 함께 미혼남녀 804명(여 414명, 남 390명)을 대상으로 ‘연인 사이 커플여행’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설문조사 결과 2014년 애인이 생기면 함께하고 싶은 것 1위는 ‘둘만의 추억을 만드는 여행(23.8%)’이 차지했고, ‘뜨거운 스킨십(17.8%)’ ‘헬스클럽 등록 및 운동하기(16.3%)’ 등이 뒤를 이었다.

애인과 적당한 1박 2일 여행 타이밍에 대해서 남성은 ‘한 달 이상이면 가능할 것 같다(38.2%)’, 여성은 ‘3개월 정도 지나면 가능할 것 같다(45.2%)’고 답했다.

1박 2일 여행 시 숙소에 대한 질문에는 ‘분위기 좋은 펜션(33.2%)’이 1위로 나타났으며, 이어 ‘럭셔리 호텔(23.1%)’ ‘이색적인 카라반 오토캠핑장(18.7%)’이 각각 2, 3위를 기록했다.

또 커플 여행 시 가장 하고 싶은 것을 묻는 질문에 남성은 ‘분위기 좋은 와인 한잔(36.2%)’을 선택했으며, ‘둘만의 바비큐 파티(24.6%)’ ‘손잡고 산책하기(16.2%)’가 뒤따랐다. 여성은 ‘진솔한 대화하기(38.4%)’를 최우선으로 뽑았으며, 이어 ‘분위기 좋은 와인 한잔(21%)’ ‘스파 or 자쿠지(15.5%)’라고 응답했다.

커플 여행을 할 때 적절한 비용은 남녀 모두 ‘20만 원 이상 ~ 30만 원 미만(47.4%)’이 가장 많았고, ‘10만 원 이상 ~ 20만 원 미만’은 23.4%, ‘30만 원 이상 ~ 50만 원 미만’은 23%로 파악됐다.

살면서 꼭 한 번 함께 여행 가보고 싶은 스타에 대한 질문에 여성은 ‘김수현(44.4%)’을 1위로 꼽았고, 이어 ‘지드래곤(19.6%)’ ‘하정우(11.4%)’라고 답했다. 남성은 ‘전지현(32.1%)’을 1위로, ‘수지(24.9%)’ ‘현아(16.7%)’를 각각 2, 3위로 선택했다.

이명길 듀오 대표 연애코치는 “연구에 따르면 서양은 1개월, 동양은 3개월을 기준으로 남녀 사이에 스킨십을 둘러싼 갈등이 발생하는데 이를 ‘연애 3개월의 법칙’이라고 한다”며 “스킨십은 남성보다 여성이 신중한 건 당연한 일”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