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순직 해양경찰관 자녀에 장학금 전달
KB금융, 순직 해양경찰관 자녀에 장학금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김일녀 기자] KB금융그룹과 KB금융공익재단이 순직·공상 해양경찰관의 중·고생 자녀 60여 명에게 장학금 1억 원을 전달했다.

14일 인천시 송도구에 위치한 해양경찰청 본사에서 진행된 전달식에는 임영록 KB금융그룹 회장, 김석균 해양경찰청장, 최상환 해양경찰차장, 심원경 KB금융공익재단 국장 등이 참석했다.


‘KB금융 해양경찰가족 장학금’은 국민의 안전을 위해 일하다 순직하거나 부상당한 해양경찰관 가정 자녀의 학업 지원을 위해 올해 신설됐다.

KB금융그룹과 KB금융공익재단은 2012년부터 사회와 공익을 위해 봉사하는 직업군 (MIU, man in uniform)자녀를 대상으로 장학금 지원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2012년 소방가족, 2013년 경찰가족, 올해 해양경찰 가족 자녀로 매년 그 대상을 넓혀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