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스트빌리지, 국내 최대 규모 할인축제 ‘블랙프라이데이’
퍼스트빌리지, 국내 최대 규모 할인축제 ‘블랙프라이데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7일 사상 초유의 마케팅으로 네이버, 다음 등 포털사이트에서 실시간 검색어 1위를 휩쓸었던 퍼스트빌리지가 이번에는 국내 최대 규모의 할인 축제 ‘어게인 블랙프라이데이ㆍ화이트프라이데이’를 진행한다.

어게인 블랙프라이데이ㆍ화이트프라이데이는 24일부터 10일간 진행되며 콜롬비아, 나이키, 아디다스 등 40여 개 이상의 아웃도어 및 스포츠 브랜드를 최대 90% 할인 판매한다.

특히 나이키, 아디다스 패딩점퍼와 스프리스, 아식스 등의 다운점퍼를 1만 원대에 구매할 수 있어 설 연휴 선물을 준비하는 사람들에게 희소식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블랙프라이데이 기간에는 퍼스트빌리지 본점 외에도 퍼스트빌리지가 운영하는 각 지역의 나이키 상설매장에서 전품목 70~90% 할인이 적용된다. 대상 매장은 오산 동탄점, 화성 봉담점, 풍덕천 수지점, 인천 논현점, 경남 아산점 등이다.

이번 축제는 스포츠, 아웃도어 브랜드는 물론, 퍼스트빌리지에 입점된 모든 브랜드가 참여해 일부 품목을 제외한 모든 품목에 최대 90% 할인 판매된다.

리바이스와 겟유즈드 등의 청바지는 7000~1만 원대, 로엠 등 여성 의류 원피스는 9800원, 아동의류 코데즈컴바인키즈와 아놀드파마 주니어 터틀넥은 각 5900원, 79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행사 참여 브랜드와 자세한 할인 내용은 홈페이지를 통해 안내되고 있다.

퍼스트빌리지 관계자는 “앞으로 더 많은 브랜드와 협의를 통해 업계를 대표하는 대규모 할인 축제를 지속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퍼스트빌리지는 200여 개 브랜드를 한 번에 만날 수 있는 아울렛과 아웃도어 빌리지, 고객들의 휴식과 먹거리를 책임지는 프랑스 빌리지를 운영하고 있다.

퍼스트빌리지는 서울과 50여 분 거리인 아산에 위치해 접근성 좋고 다양한 관광명소가 위치해 가족, 연인들의 주말 나들이 코스로 떠오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