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뉴스] 진경락 전 과장, 검찰 소환에 불응
[영상뉴스] 진경락 전 과장, 검찰 소환에 불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천지TV=남선경 기자] 민간인 불법사찰의 핵심인물인 진경락 전 총리실 기획총괄과장이 오늘 오전 10시 검찰 소환에 불응했습니다.

검찰은 진 전 과장이 소환에 불응함에 따라 강제구인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검찰은 진 전 과장을 조사해 민간인 불법사찰 사건과 증거인멸과정의 윗선을 파악할 예정입니다.

현재 진 전 과장은 사찰 자료가 담긴 노트북을 빼돌린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진 전 과장은 2010년 재직 당시 총무실 공직윤리지원관실에 청와대 하명사건을 배당하고 사찰내용을 보고하는 역할을 맡았었습니다.

(영상취재/편집: 남선경 기자)

▲ ⓒ천지일보(뉴스천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