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산악회, 수원 광교산서 2012 첫 산행
한미약품 산악회, 수원 광교산서 2012 첫 산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20위 제약회사 도약을 위한 한미약품의 도전, 반드시 이루겠습니다”

▲ 한미약품 광교산 등반ⓒ한미약품

[천지일보=지유림 기자] 한미약품(대표이사 사장 이관순) 임직원 200여 명의 우렁찬 함성이 경기도 수원 광교산을 가득 메웠다.

한미약품 산악회는 지난 10일 광교산 사방댐을 거쳐 시루봉 정상까지 오르는 2012년 첫 산행을 진행하고 글로벌 20위 도약을 목표로 한 Vision 2020 달성을 다짐했다.

이 날 행사에는 한미약품 한창희 부사장, 우종수 부사장, 권세창 연구소장을 비롯해 본사와 연구센터, 팔탄 및 평택공단에서 모인 한미약품 임직원 200여 명이 동참했다.

한창희 부사장은 “약가 일괄인하 등 국내 제약산업 전체가 위기에 직면해 있지만 한미약품의 축적된 저력은 위기를 반드시 기회로 만들어 낼 것”이라며 “글로벌 20위, 글로벌 신약 20개 발매를 목표로 한 Vision 2020에 한뜻으로 도전하자”고 말했다.

한편 2007년 발족한 한미약품 산악회는 현재까지 총 36회의 정기산행을 실시했으며, 매회 200명 안팎의 직원들이 동참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