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디스‧피치, 프랑스 신용등급 ‘AAA 유지’
무디스‧피치, 프랑스 신용등급 ‘AAA 유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김지연 기자] 국제신용평가사 무디스가 프랑스의 신용등급을 최고등급인 AAA로 유지한다고 16일 밝혔다. 등급전망도 ‘안정적’으로 유지했다.

그러나 무디스는 프랑스 정부가 부채를 줄일 방안이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당시보다도 없다고 진단하면서 프랑스의 등급전망이 하향 압력을 받고 있다고 우려했다. 이와 함께 1분기 중 프랑스의 신용등급을 재평가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이날 신용평가사 피치도 프랑스의 등급을 그대로 유지한다고 밝혔다.

앞선 지난 13일(현지시각) 스탠다드앤드푸어스(S&P)는 프랑스 및 유로존 8개국의 신용등급을 1~2단계 강등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