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종교 > 종단연합
“종교갈등, 이웃종교 이해로 극복”
손선국 기자  |  sun12@newscj.com
2011.10.27 23:06:36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27일 한국종교연합 주최로 열린 평화포럼에서 이찬수(강남대) 교수가 발제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한국종교연합, 종교평화포럼 개최

[천지일보=손선국 기자] 다원화된 사회 속에서 종교갈등을 극복하려면 서로의 다름을 인정하고 이웃종교에 대한 이해가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종교계에 일고 있다.

한국종교연합(상임대표 박남수)은 27일 수운회관 해민재에서 ‘위기가 호기다, 종교갈등에서 종교평화로’라는 주제로 제59차 평화포럼을 개최했다.

박남수 대표는 인사말에서 “종교인이라면 사회에 만연된 갈등과 폭력을 종식시키고 평화·정의의 문화를 조성하는 역할을 마땅히 감당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발제자로 나선 이찬수(강남대) 교수는 “우리나라 종단 내 정책관련자들이 ‘한국은 외국에 비해 종교갈등이 매우 심하다’고 답변한 바 있다”면서 “갈등의 원인은 종단 간 배타성으로 인해 이웃종교에 대한 이해와 인식이 부족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 교수는 “종교적 배타성에 있어 개신교가 특히 심하다”면서 이는 기독교가 문자 그대로 지키려 하는 ‘근본주의’에 기인한다고 설명했다.

그는 “종교의 다양한 모습들을 특정 인간 집단이나 교리 체계 안에 가두어 둘 수 있을까”라고 반문하며 “종교는 외형으로만 알 수 있는 것이 아니기에 갈등의 진정한 원인에 대한 솔직하고 심층적인 분석과 아울러 종교 간 대화가 절실히 필요하다”고 역설했다.
손선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LG의 강씨 죽이기①

[단독] 그의 실토, LG전자 실체를 드러내다
 

신천지 이만희 대표

“CBS 큰 실수했다. 즉각 대국민 사과하라”
 

현대해상 묻지마 甲질

[단독] 車부품대리점 속수무책 ‘피눈물’
전체기사의견(2)
란지에_로젠크란츠
2011-10-29 20:48:36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배타성은 개신교가 좀 쩔지? 배타성
배타성은 개신교가 좀 쩔지? 배타성 좀 버리자.
ㅅ_ㅅ
2011-10-29 15:01:23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정말모두가.하나되었으면좋겠어요~!
정말모두가.하나되었으면좋겠어요~!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2)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박지성 김민지 임신 “저희 부부에게 만두가 생겼습니다”

박지성 김민지 임신 “저희 부부에게 만두가 생겼습니다”

박지성 김민지 부부가 임신소식을 전해 화제다. 지난해 7월 전 아나운서 김민지와 결혼한 박지성은 21일 JS파운데이션의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내달 14일 전 소속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바이에른 뮌헨의 ‘레전드 매치’에 출전한다”며 아이의 태명을 밝혔다. 박지성은 “저희 부부에게 만두가 생겼습니다. 현재 임신4개월에 접어든 민지와
[전문] 박지성 11월에 아빠 된다… 겹경사 맨유 ‘레전드매치’ 출전까지

[전문] 박지성 11월에 아빠 된다… 겹경사 맨유 ‘레전드매치’ 출전까지

‘박지성 11월에 아빠 된다’ 박지성 김민지 부부가 11월에 부모가 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22일 박지성은 이사장으로 있는 JS파운데이션의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저희 부부에게 만두가 생겼습니다”라며 “만두는 11월에 태어날 저희 아이의 태명입니다”라고 아내 김민지 임신 소식을 밝혔다.박지성은 “임신 4개월에 접어든 민지와 만두는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