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박완수 도지사, 내년도 국비확보 위해 국회 예결위 방문
전국 부산/울산/경남

박완수 도지사, 내년도 국비확보 위해 국회 예결위 방문

추경호 경제부총리, 국회 예결위 위원 만나, 도 역점사업 반영 건의
이영 중기부 장관 만나 G-스타트업 허브 조성 등 현안 건의
박 도지사, 경남도 국비확보 증액 협조 위해 막바지 총력 다할 것

image
박완수 도지사가 김두관 의원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경남도)ⓒ천지일보 2022.11.29

[천지일보 경남=이선미 기자] 박완수 경상남도지사가 내년도 국비확보를 위해 29일 서울에서 추경호 경제부총리를 비롯해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를 방문했다. 경제부총리와의 만남은 2023년도 국회단계에 있는 국비 증액을 위한 건의사업 설명과 협조를 위한 자리로, 도지사 취임 이후 국비 확보를 위해 세 번째다.

박 도지사는 국회 우원식 예결위원장, 이철규 예결위 간사와 정점식·김두관 예결위원, 김영선 의원을 연이어 만나서, 지자체 민자도로 운영관리 효율화 방안과 원자력산업 종합지원센터 구축 등 사업 타당성을 설명하고, 국회 심의단계에서 국비 증액에서 반영될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했다.

경남도가 건의한 주요사업은 국민부담 완화를 위한 지자체 민자도로 운영관리 효율화 방안 용역 5억원 ▲지방관리무역항 국가전환 타당성검토 용역 2억원 ▲친환경 선박 수리·개조 플랫폼 고도화 지원사업 6억원 ▲첨단장비-로봇 디지털 제조혁신 지원사업 20억원 ▲경남 원자력산업 종합지원센터 구축 5억원 ▲전동화자동차 전략부품 지역상생 공급망 구축지원 10억원 등이다.

박완수 지사는 “내년 정부예산안의 증액심사가 진행 중인 시점에 부총리와 예결위 위원에게 주요 국비사업을 직접 건의했다”라며 “기재부와 국회의 지원을 끌어내 경남의 미래산업 육성과 도정현안 해결을 위한 국비가 증액될 수 있도록 끝까지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박 지사는 중기부 집무실에서 이영 중소벤처기업부장관을 직접 만나 G-스타트업 허브 조성, 초격차 스타트업 1000+ 프로젝트 지역 균형 지원, 전국 규모 창업 축제 지역 개최 지원, 소상공인 온라인 전환 지원을 위한 디지털커머스 전문기관 소담스퀘어 경남 설치 등을 건의했다. ‘G-스타트업 허브 조성’은 항공우주·차세대 원전 등 국가전략산업의 지속 성장과 함께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하고자 해당 분야의 혁신 스타트업을 집중 육성하기 위한 대규모의 창업 인프라 구축 지원을 요청했다.

최근 중기부에서 발표한 ‘초격차 스타트업 1000+ 프로젝트’는 창업 생태계가 열악한 지역의 균형 지원에 지역 할당제와 지역기업 가점을 건의했고, 지역에서 창업 붐을 조성하고 지역에 특화된 창업 아이디어의 창출 확산을 위해 전국 규모의 창업 축제가 경남에서 개최될 수 있도록 제안했다.

소상공인의 마케팅 인프라를 구축하고 판로 확대를 촉진하기 위해 중기부와 중소기업유통센터에서 추진하고 있는 ‘소담스퀘어’ 설치 공모사업 확대와 경남 지역 선정을 건의했다.

박 지사는 “창업지원기관이 분산된 경남도는 놀이와 문화, 주거를 동시에 할 수 있는 공간이 한데 조성돼야 한다”며 “향후 창업 지원을 비롯한 중기부 사업에 도민들이 많은 수혜를 입을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검토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 이영 중기부 장관은 “창업 인프라 구축은 경남이 계획하고 있는 청년 창업아카데미와 캠퍼스 혁신파크를 지원 검토하고, 초격차 스타트업 1000+ 프로젝트로 창업기업에 수혜가 있을 것”이라며 “중기부에서 추진하는 창업 축제를 경남과 연계해 검토하고, 소담스퀘어의 경남 설치도 신청 시 적극적으로 검토할 것”이라고 화답했다.

 

 

 

 

 

 

 

 

 

#경상남도 #박완수 도지사 #내년도 국비확보 #김두관 의원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