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울산에 세계 최초 ‘DPG 단독공정’ 생산공장 준공
전국 부산/울산/경남

울산에 세계 최초 ‘DPG 단독공정’ 생산공장 준공

향수·기초화장품 등 원료 
연간생산 3만톤 규모 기대

image
28일 울산 남구에 위치한 SK피아이씨글로벌 생산공장에서 김두겸 울산시장과 박원철 SKC 사장, 원기돈 SK피아이씨글로벌 대표, 임의준 SK피유코어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세계 최초 DPG 단독공정 상업화 성공 기념식이 열리고 있다. (제공: 울산시) ⓒ천지일보 2022.11.28

[천지일보=김가현 기자] 울산에 세계 최초 디피지(DPG) 단독공정 생산공장이 준공됐다. 

울산시는 SK피아이씨글로벌이 28일 남구에 위치한 울산공장에서 세계 최초 DPG 단독공정 상업화 성공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SK피아이씨글로벌은 2000㎡ 부지에 총 400억원을 투자해 지난 2021년 1월 착공했다. 

PG는 보습성과 향을 머금는 특성을 지니고 있어 식용으로도 가능해 다양한 용도로 쓰이는 친환경 고부가 소재다. 특히 DPG(디프로필렌 글리콜: DiPropylene Glycol)는 향수, 기초화장품 등의 원료로 사용되는 PG 제품군 중 가장 부가가치가 높은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업계에서는 PG 시장보다 1.5배 이상 빠른 성장세를 나타낼 것으로 전망한다.

이번 준공을 통해 SK피아이씨글로벌은 연간생산 3만톤 규모의 고품질 DPG 제품 공급 확대는 물론 향후 수요 증가에 따른 증설도 보다 효율적으로 대응할 수 있게 됐다.

김두겸 울산시장은 “DPG 단독공정 성공에 따라 울산 석유화학산업의 친환경화와 고부가화가 가속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울산시는 SK피아이씨글로벌이 세계적 기업으로 성장하는데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SK피아이씨글로벌는 SKC의 화학사업 부문이 분사해 쿠웨이트 국영석유화학기업인 PIC와 설립한 합작법인으로 지난 2017년 일본 스미토모와 공동으로 DPG 단독공정 상업화에 착수, 세계 화학업계 처음으로 양산에 성공했다.

#SK피아이씨글로벌 울산공장 #디피지(DPG) #친환경 고부가 #향수 기초화장품 원료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