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우정사업본부, 꿈과 희망 연주하는 ‘희망 콘서트’ 개최
경제 경제일반 보도자료

우정사업본부, 꿈과 희망 연주하는 ‘희망 콘서트’ 개최

image
우정사업본부, 꿈과 희망 연주하는 ‘희망 콘서트’ 개최 (제공: 우정사업본부) ⓒ천지일보 2022.11.17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본부장 손승현)는 오는 19일 가천대학교 예음홀에서 탈북 및 다문화 가정 아동이 직접 무대에 올라 꿈과 희망을 연주하는 ‘희망 콘서트’를 개최한다.

합창과 악기연주, 국악합주, 무용, 연극 등 아이들이 1년간 배운 결실을 가족과 친구들 앞에서 뽐낸다. 전국 25개 기관의 아동 400여명이 참여한다. 긍정적 자아를 형성하고 자신감을 한층 높이는 계기가 될 전망이다.

우정사업본부는 2016년부터 탈북 및 다문화 아동들이 한국 사회에 적응하도록 음악프로그램을 지원해왔다. 올해는 한국음악치료교육학회와 함께 음악뿐만 아니라 무용, 미술, 연극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가했다. 

손승현 우정사업본부장은 “콘서트와 각종 교육을 통해 아이들이 우리 사회에서 소중한 존재로 성장할 수 있길 기대한다”며 “앞으로 아이들이 밝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공익적 프로그램을 지속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우정사업본부 #희망 콘서트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