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삼성전자, 홍콩서 ‘더 프레임’ TV로 디지털 아트 작품 선봬
경제 IT·전자·과학

삼성전자, 홍콩서 ‘더 프레임’ TV로 디지털 아트 작품 선봬

더 프레임 40대 설치… 자보타주 등 인기 작가 5팀 작품 전시

image
삼성전자가 홍콩 ‘샤우트 갤러리(SHOUT Gallery)’와 손잡고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임(The Frame)을 활용한 디지털 아트 전시회 ‘더 프레임 디지털 아트 갈라’를 연말까지 진행한다. 사진은 전시회에 참여한 롤로호이호이(Lolohoihoi)의 클레이턴 차우(Clayton Chau) 작가가 디지털 아트 작품을 소개하고 있는 모습. (제공: 삼성전자) ⓒ천지일보 2022.11.06

[천지일보=김정필 기자] 삼성전자가 홍콩 ‘샤우트 갤러리(SHOUT Gallery)’와 손잡고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임(The Frame)을 활용한 디지털 아트 전시회 ‘더 프레임 디지털 아트 갈라’를 연말까지 진행한다고 6일 밝혔다.

샤우트 갤러리는 홍콩 최대 컨템포러리 아트 갤러리로, 삼성전자는 홍콩 대형 쇼핑몰 ‘하이산 플레이스’에 위치한 샤우트 갤러리 입구부터 메인 전시관까지 총 40대의 더 프레임을 설치해 다양한 디지털 형태의 작품들을 선보였다.

젊은 예술가들과 지역 예술 발전을 위해 공동 기획한 이번 전시에서는 ▲자보타주(Szabotage) ▲윙 챈(Wing Chan) ▲롤로호이호이(Lolohoihoi) ▲에릭 차우(Eric Chow) ▲레온 롤리팝(Leon Lollipop) 등 예술품 수집가들의 선호도가 높은 작가들의 작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특히 액자 형태의 더 프레임으로 예술과 팝 컬쳐의 시너지를 극대화 한 작가들의 작품을 더욱 실감 나게 감상할 수 있다.

이 작품들은 더 프레임과 함께 패키지 형태로 현장 판매되며, 작가의 사인이 담긴 더 프레임 전용 자석 베젤이 함께 제공된다.

2022년형 더 프레임은 ‘매트 디스플레이(Matte Display)’를 적용해 빛 반사를 줄여 밝은 조명 아래 혹은 한낮에도 선명한 화질로 작품을 즐길 수 있도록 해준다. 또 주변 밝기를 스스로 인식해 블루라이트를 차단하는 ‘아이 컴포트 모드(Eye Comfort Mode)’로 편안한 시청 경험을 제공한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성일경 부사장은 “샤우트 아트 허브 & 갤러리와의 지속적인 파트너십을 통해 디지털 아트의 발전을 돕고, 더 많은 아티스트를 지원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라이프스타일 TV의 가치를 더 많은 사람에게 전달할 수 있도록 기술 혁신과 다양한 파트너십 발굴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image
삼성전자가 홍콩 ‘샤우트 갤러리(SHOUT Gallery)’와 손잡고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임(The Frame)을 활용한 디지털 아트 전시회 ‘더 프레임 디지털 아트 갈라’를 연말까지 진행한다. 사진은 홍콩 대형 쇼핑몰 하이산 플레이스에 위치한 샤우트 갤러리를 찾은 관람객들이 인기 작가들의 디지털 아트 작품을 감상하고 있는 모습. (제공: 삼성전자) ⓒ천지일보 2022.11.06

#삼성전자 #더 프레임 #샤우트 갤러리 #홍콩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