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통합심리지원단 “국민 트라우마 심각… 정부, 최우선으로 살펴야”
사회 보건·복지·의료

[이태원 참사] 통합심리지원단 “국민 트라우마 심각… 정부, 최우선으로 살펴야”

image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4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광장에 마련된 ‘이태원 사고 사망자 합동분향소’를 찾은 시민들이 조문하고 있다. ⓒ천지일보 2022.11.04

[천지일보=김민희 기자] ‘이태원 참사’로 인한 국민의 트라우마가 심각하다는 정신건강 전문가들의 우려가 나왔다. 이들은 정부 차원의 대책과 지원이 필요하다고 말한다.

대한신경정신의학회‧한국정신간호학회‧한국심리학회 등 5개 단체로 구성된 ‘이태원 참사 통합심리지원단’은 5일 성명을 내고 “현장에서 근무하는 정신건강 전문가들은 국민의 트라우마 반응이 전과 달리 심각하다고 판단한다”고 밝혔다.

이어 “통합심리지원단 구성에도 불구하고 예상보다 많은 정신건강 서비스 수요를 해결하기에는 부족함이 많은 상태”라며 “특히 이태원 참사 현장에 있던 국민, 구조에 참여한 시민, 소방‧경찰 공무원, 의료진, 유가족들의 정신건강과 심리상태에 어려움이 없는지 최우선으로 살펴봐 달라”고 정부에 요청했다.

단체는 “여전히 사고와 관련된 참혹한 영상이 유포되고 고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이 각종 매체에 존재한다”며 “이로 인한 추가 피해가 생기지 않도록 정부 차원의 신속한 관리와 점검을 강력히 권고한다”고 덧붙였다.

#이태원 참사 #트라우마 #통합심리지원단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