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창덕궁 후원서 선보이는 궁중 음악과 춤… ‘창덕궁 풍류’
문화 문화일반

창덕궁 후원서 선보이는 궁중 음악과 춤… ‘창덕궁 풍류’

11월 1~4일, 후원 연경당서 진행
궁중서 즐긴 음악, 춤 진수 선보여

image
2021년 가정당 창덕궁 풍류 행사 (제공: 문화재청) ⓒ천지일보 2022.10.27

[천지일보=장수경 기자] 창덕궁 후원 연경당에서 궁중 음악과 춤이 어우러지는 공연이 펼쳐진다.

27일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창덕궁관리소는 11월 1일부터 4일까지 오전 11시에 창덕궁 후원 연경당에서 국립국악원과 공동주최로 국립국악원과 함께하는 ‘창덕궁 풍류’를 공연한다. 

창덕궁 후원의 오색단풍 수목을 병풍삼아 펼쳐지는 이번 공연에서는 ‘수제천’ ‘춘앵전’ ‘가곡’ 등 궁중에서 즐겼던 음악과 춤의 진수를 선보인다. 특히 공연 장소인 연경당은 효명세자가 어머니(순원왕후)의 탄신 40주년을 기념하는 잔치를 위해 만든 ‘춘앵전’이 연향된 곳이기도 하다. 

이번 공연은 궁이 주는 고즈넉함을 최대한 살리고, 온전히 음악과 춤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마이크 등의 전자음향 장치는 일체 사용하지 않는다. 

또한 우리 음악에 대한 이해를 높이기 위해 국립국악원 정악단의 전문해설이 제공되며, 관람객은 공연 전후로 가을의 정취를 한껏 느낄 수 있는 왕의 정원을 거닐 수도 있다. 

이번 행사는 만 7세 이상 대상으로 진행되며, 28일 오후 2시부터 창덕궁관리소 누리집에서 선착순으로 회차별 1인 2매 40명까지 예약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창덕궁관리소 누리집과 국립국악원 누리집 등을 참고하면 된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