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홍준표 “박근혜 탄핵 전야같아… 내부 흔드는 세력 있다는 느낌”
정치 정치일반

홍준표 “박근혜 탄핵 전야같아… 내부 흔드는 세력 있다는 느낌”

image
홍준표 대구시장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이대경 기자] 홍준표 대구시장이 최근 윤석열 대통령에 대한 비판 발언을 이어온 국민의힘 유승민 전 의원 등을 비판하는 목소리를 냈다.

홍 시장은 지난 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요즘 벌어지고 있는 일들이 박근혜 탄핵 전야같이 우리 내부를 흔드는 탄핵 때 같은 세력이 또 있다는 느낌이 드는 것은 왜일까?”라고 적었다.

이어 “이 사람들은 이제 갓 출범한 윤석열 정권을 또 흔들어 무얼 노리는 걸까?”라며 “대통령의 문제 발언 직후 수습책으로 참모진들에게 인정할 것은 인정하고 정면 돌파하라고 조언했는데 대통령께서 내 생각과 다른 방향으로 정면 돌파하는 것을 보고 나는 침묵 하는 게 옳다고 생각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박근혜 전 대통령을 민주당과 합작하여 끌어 내린 것이 과연 옳았을까? 같은 보수 진영에서 내부 분탕질로 탄핵사태까지 가고 보수의 궤멸을 가져온 것은 어떻게 바라봐야 하나?”라고 반문했다.

홍 시장은 “그걸 개혁보수로 분칠하면서 좌파정권 집권에 앞장서고 좌파 정권 내내 같은 보수 정당인 우리당만 집요하게 공격한 것은 용서가 되는 걸까? 이 사람들은 이제 갓 출범한 윤석열 정권을 또 흔들어 무얼 노리는 걸까”라며 “개혁적이지도 않은 사람들이 입으로만 내세우는 개혁보수 타령 이제 그만 해라. 지겹다. 정치판은 사건이 사건을 덮고 뉴스가 뉴스를 덮는다. 참고 견디어 나가야 한다. 두 번 다시 그들에게 당하지 말자”라고 했다.

홍 시장은 또 전날 자신이 만든 온라인 플랫폼 ‘청년의꿈’에서 ‘유승민 전 의원이 그나마 옳은 소리 하네요’라는 제목의 글에도 “대통령이 어려움에 처했을 때는 침묵하는 게 도와주는 거 아닐까요”라고 댓글을 남겼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