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내일부터 입국자 PCR 검사 받지 않아도 된다… 요양병원 대면면회, 내달 4일부터
사회 보건·복지·의료 신종코로나

내일부터 입국자 PCR 검사 받지 않아도 된다… 요양병원 대면면회, 내달 4일부터

image
이기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1총괄조정관.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 2022.09.30

[천지일보=홍보영 기자] 내일(1일) 0시부터 해외에서 온 입국자는 1일 이내 유전자 증폭(PCR) 검사를 받지 않아도 된다.

이기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제1총괄조정관은 30일 코로나19 중대본 회의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러한 조치는 해외 유입 확진율이 8월 1.3%에서 9월 0.9%로 더 낮아졌고 최근 우세종인 BA.5 변이의 낮은 치명률을 고려해 이뤄졌다.

이 제1총괄조정관은 “입국 후 3일 이내 유증상자는 보건소에서 무료로 PCR 검사를 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또 내달 4일부터 요양병원과 요양시설 등의 대면면회가 재개되며 4차 접종을 완료한 입소자에 한해 외출·외박도 허용한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