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대한한방병원협회-전국렌터카공제조합, 안전한 렌터카 이용문화 위한 업무협약
사회 보건·복지·의료

대한한방병원협회-전국렌터카공제조합, 안전한 렌터카 이용문화 위한 업무협약

image
대한한방병원협회와 전국렌터카공제조합 양 기관 관계자들이 협약 식 이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자생한방병원) ⓒ천지일보 2022.09.28

[천지일보=장수경 기자] 대한한방병원협회는 지난 27일 전국렌터카공제조합과 안전한 렌터카 이용문화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서울시 광진구 렌터카공제회관에서 열린 이날 협약식에는 대한한방병원협회 이진호 부회장, 전국렌터카공제조합 황해선 이사장 등 양 기관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렌터카 교통사고 환자들을 위한 효과적인 치료 및 보상 지원을 통해 소비자 권익 향상에 기여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에 따라 대한한방병원협회는 환자의 조속한 일상 복귀에 필요한 정확한 진단을 바탕으로 최적·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전국렌터카공제조합은 적극적인 치료 보장을 통해 환자가 원활히 치료받을 수 있도록 지원한다.

양 기관은 환자들의 빠른 일상 회복 도모와 함께 렌터카 자동차보험 악용행위도 함께 대응해나간다는 방침이다. 최근 렌터카를 이용한 고의사고 등 보험악용 사례가 늘어감에 따라 이를 근절하는 데 의견을 같이한 것이다.

대한한방병원협회와 전국렌터카공제조합은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정기 협의체를 구성해 지속적인 협력관계를 유지하고 렌터카 보험악용을 예방하기 위한 정보교류 체제도 구축하기로 했다. 양 기관은 이러한 활동들이 올바르고 안전한 렌터카 이용문화를 증진시키고 양 기관의 서비스 품질 향상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대한한방병원협회 이진호 부회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국민들이 더욱 안전하게 렌터카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한방병원업계 차원에서의 적극적인 협력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