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오후 귀성길 정체 풀려… 귀경길은 내일 전망
사회 교통

[고속도로 교통상황] 오후 귀성길 정체 풀려… 귀경길은 내일 전망

image
오후 9시 요금소 출발 기준 예상 소요시간. (제공: 한국도로공사)

[천지일보=홍보영 기자] 추석 당일인 10일 오후 전국 주요 고속도로 귀경길 정체가 이어지는 반면 귀성길 정체는 풀리는 추세다.

한국도로공사는 이날 오후 8~9시께 귀성길 정체가 완전히 풀리고 귀경길 정체는 11일 오전 2~3시께 해소될 것으로 전망했다.

이날 오후 9시 요금소 출발 기준으로 ▲대전에서 서울까지 2시간 10분 ▲부산에서는 4시간 40분 ▲울산 4시간 50분 ▲강릉 2시간 40분 ▲광주 3시간 20분 등의 시간이 걸린다.

반대로 ▲서울에서 대전까지는 1시간 30분 ▲부산까지는 4시간 30분 ▲울산 4시간 10분 ▲강릉 2시간 40분 ▲광주 3시간 20분 등이다.

양양에서 남양주까지는 1시간 50분, 남양주에서 양양까지는 1시간 50분, 목포에서 서서울까지는 4시간 10분, 서서울에서 목포까지는 3시간 40분이 걸린다.

이날 오후 6시 30분 기준으로 경부선 서울 방향으로 ▲양재~반포 구간 7㎞ ▲천안삼거리 휴게소~안성 분기점 32㎞ ▲청주 분기점~옥산 12㎞ ▲비룡 분기점~대전터널 3㎞ 등에서 차량 정체가 이어지고 있다.

서해안선 서울 방향에서는 ▲일직 분기점~금천 5㎞ ▲매송휴게소~용담터널 4㎞ ▲서평택 분기점~화성휴게소 9㎞ 등의 구간이, 중부선 하남 방향에서는 ▲경기 광주 분기점~중부1터널 12㎞ ▲일죽~모가 10㎞ 등의 구간이 서행 중이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