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신수민, 근대5종 세계유소년대회서 여자 개인전 첫 우승
스포츠 스포츠일반

신수민, 근대5종 세계유소년대회서 여자 개인전 첫 우승

image
신수민의 경기 모습 (출처: 대한근대5종연맹 제공, 연합뉴스)

[천지일보=이솜 기자] 신수민(서울체고)이 한국 여자 근대5종 선수로는 처음으로 세계유소년선수권대회에서 개인전 우승을 차지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8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리냐노에서 열린 2022 세계유소년선수권대회 17세 이하(U-17) 여자 개인전에서 수영, 레이저 런(육상+사격) 합계 832점을 기록, 가나 엘긴디(이집트·827점)를 제치고 1위에 올랐다.

세계유소년선수권대회는 근대5종 중 승마를 제외한 육상, 사격, 수영, 펜싱 4종목을 치르는 U-19 부문과 윤상, 사격, 수영 3종목의 U-17 부문으로 나뉘어 열리는 유소년급 세계 최고 권위의 대회다.

대한근대5종연맹은 이 대회에서 한국 여자 선수가 개인전 우승을 차지한 건 처음이며, U-17 부문 개인전 금메달도 남녀 통틀어 최초라고 전했다.

서울체고 1학년인 신수민은 육상에서 근대5종으로 전환했다.

앞서 5일 열린 U-19 여자 계주 경기에 김예나(전북체고)와 함께 출전해 동메달을 따냈고, U-17 개인전에서는 금메달까지 목에 걸었다.

그는 이날 개인전 첫 경기인 수영에서는 8위에 그쳤으나 주 종목인 레이저 런에서 역주를 펼치며 1위에 올랐다.

이번 대회 신수민의 금메달과 U-19 남녀 계주 동반 동메달로 금메달 1개, 동메달 2개를 획득한 한국은 남은 U-19 개인전 등에서 메달을 노리고 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