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김혜경 법인카드 유용 의혹이 ‘7만 8천원’ 사건?
천지TV 정치

[정치 콕!영상] 김혜경 법인카드 유용 의혹이 ‘7만 8천원’ 사건?

[천지일보·천지TV=김영철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의원의 배우자 김혜경씨가 지난 23일, ‘법인카드 유용 의혹’으로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았습니다.

기자들의 많은 질문에도 침묵으로 일관한 김씨는 경찰 조사에서 모든 혐의를 부인했는데요.

이재명 의원은 조사 직후 페이스북을 통해 사죄하면서도 법인카드 유용 의혹과 관련된 혐의는 재차 부인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번 경찰 수사 사건을 ‘7만 8천원 사건’이라고 불렀는데요. 

여당은 이재명 의원 측이 여러 혐의는 다 빼고 7만 8천원이 지출된 혐의만 부각했다며 강하게 반발했습니다.

이재명 의원과 관련된 수사가 본격화되면서 야당에서는 친명계 의원을 중심으로 김건희 여사도 같은 잣대로 수사가 이루어져야 한다며 ‘김건희 특검법’을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구성/편집: 김영철 기자)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