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최태원 SK 회장, 상반기 보수 17억5000만원 수령
경제 기업·산업

최태원 SK 회장, 상반기 보수 17억5000만원 수령

조대식 58억·장동현 52억·박성하 16.8억원 수령

image
최태원 SK그룹 회장. ⓒ천지일보DB

[천지일보=김정필 기자]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올해 상반기 보수로 17억 5000만원을 수령했다.

16일 ㈜SK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최태원 회장은 올해 상반기 상여 없이 급여로 17억 5000만원을 받았다.

SK는 “이사보수지급기준에 따라 올해 이사보수한도 범위 내에서 직책(대표이사), 직위(회장), 리더십, 전문성, 회사기여도 등을 종합적으로 반영해 기본급을 총 35억원으로 결정하고, 매월 약 2억 9200만원을 지급했다”라고 공시했다.

사내이사인 조대식 SK수펙스추그협의회 의장은 상반기 급여 12억원, 상여금 44억 5300만원, 주식매수선택권 행사이익 1억 6700만원 등 총 58억 2000만원을 수령했다.

장동현 대표이사 부회장은 급여 10억원, 상여 40억 8200만원, 주식매수선택권 행사이익 1억 3900만원 등 총 52억 2100만원을 받았다.

박성하 대표이사 사장은 급여 4억 9500만원, 상여 11억 8500만원 등 총 16억 8000만원을 받았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