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광주 명물 ‘무등산 수박’ 5일 첫 출하
전국 광주/전남/전북

광주 명물 ‘무등산 수박’ 5일 첫 출하

오는 5일부터 10월 중순까지
금곡동 공동직판장서 판매

image
광주 지역을 대표하는 여름철 특산품인 무등산수박을 수확하는 광주시 북구 금곡동 한 농가. (제공: 광주시 북구청) ⓒ천지일보 2021.8.8

[천지일보 광주=서영화 기자] 광주광역시 북구가 광주를 대표하는 여름철 특산품인 무등산 수박이 본격 출하된다고 4일 밝혔다.

북구와 무등산수박생산조합에 따르면 오는 5일 첫 출하를 시작으로 10월 중순까지 금곡동 공동직판장에서 무등산 수박을 판매한다.

‘푸랭이’라 불리는 무등산 수박은 특유의 향과 독특한 맛이 별미로 일반 수박보다 2~3배 크고 성인병과 당뇨 예방에 효과가 있으며, 해독작용 역시 뛰어난 것으로 알려져 명품 수박으로 더욱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올해 생산량은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으로 9개 농가 2.6ha 면적에서 2500여통 수확할 것으로 예상된다. 공동직판장의 선별출하, 품질인증, 상품 리콜제 등 엄격한 품질관리를 통해 명품수박의 명맥을 잇는다는 방침이다.

제품 가격은 무게별로 8㎏ 3만원, 14㎏ 9만원, 16㎏ 11만원, 18㎏ 14만원, 24㎏ 26만원 선이다.

문인 북구청장은 “무등산 수박이 전국적인 특산품으로 널리 알려지도록 재배 농가 지원과 홍보에 더욱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북구는 매년 무등산수박육성사업을 통해 생산농가장려금, 친환경농자재 등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