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생방송 중 ‘20억 복권’ 당첨 된 스트리머… “어떡해 미쳤나봐” 오열
연예 연예가 화제

생방송 중 ‘20억 복권’ 당첨 된 스트리머… “어떡해 미쳤나봐” 오열

image
(출처: 뉴시스)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인터넷 생방송을 진행하던 스트리머가 20억원 규모의 즉석복권에 당첨된 일이 발생해 세간의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13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생방송 중 즉석복권 당첨된 스트리머’라는 제목의 글이 게시됐다.

해당 글에는 트위치 스트리머 ‘꽃팔이’가 최근 자신이 운영하는 꽃집에서 진행한 인터넷 생방송 영상이 포함됐다.

해당 영상에서 꽃팔이는 자신이 구매한 즉석 복권을 긁다가 갑자기 울음을 터드리더니 “나 진짜 됐어”라고 흥분하며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그는 당첨된 10억짜리 복권 2장을 손으로 가리켰다.

꽃팔이는 복권 당첨 사실이 믿기지 않는 듯 자신의 얼굴을 감싸며 “어떡해, 미쳤나 봐 진짜”라고 거듭 소리쳤다.

그러더니 갑자기 “나 집에 갈래”라고 짐을 챙기다가 한동안 오열하기도 했다.

꽃팔이가 보여준 복권 모습으로 봤을 때, 그는 동행복권에서 발행하는 즉석식 인쇄복권인 ‘스피또2000′ 제43회 1등 당첨자인 것으로 추정된다.

스피또2000은 회차마다 색깔을 다르게 하는데 가장 최신 발행된 제43회의 색이 꽃팔이의 것과 비슷하다.

스피또2000의 1등 당첨금액은 10억원이다. 2000원짜리 복권 2개 세트를 한꺼번에 구매하면 2매 동시 당첨되는 방식으로 진행돼 총 당첨금액은 20억원이 되는 셈이다.

영상에서 꽃팔이는 가까스로 마음을 추스리며 “하루에 도네이션(후원) 하나 안 올 때도 많았는데, 그동안 내가 재밌어서 방송을 10시간씩 해왔다”며 “당첨 금액에서 세금 떼고 하면 10억원 초반 정도의 돈을 수령할 것 같다”고 말했다.

꽃팔이는 14일 새벽 복권 당첨 사실을 확인하는 영상을 게시했다. 

사연을 접한 네티즌들은 “진짜 부럽다” “이 사람 보면 가끔 꽃 하나도 안 팔리고 그래서 불쌍하기도 했는데 부럽다” “은퇴 방송이다” 등의 축하의 말을 전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