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제주 판포포구서 스노클링 하던 30대 관광객 숨져
전국 제주

제주 판포포구서 스노클링 하던 30대 관광객 숨져

제주 해상에서 스노클링을 하던 30대 관광객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은 판포포구 모습. (출처: 연합뉴스)
6일 오후 2시 16분께 제주 해상에서 스노클링을 하던 30대 관광객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은 판포포구 모습.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 제주=윤선영 기자] 제주 해상에서 스노클링을 하던 30대 관광객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7일 제주소방안전본부와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사고는 전날 오후 2시 16분께 일어났다. 제주시 한경면 판포구 해상에서 스노클링을 하던 A씨(36·광주)가 의식을 잃고 바다 위에 떠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 소방대원들은 심폐 소생술 등을 하며 A씨를 병원에 옮겼으나 끝내 숨져 안타까움을 더했다.

지인이 A씨를 물에서 발견해 인근 갯바위로 옮겼으나 이미 심정지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제주해경은 현재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