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홈인테리어 증가에… 작업공구 등 관련 안전사고도 늘어
경제 유통

홈인테리어 증가에… 작업공구 등 관련 안전사고도 늘어

연령대별 상위 3개 위해품목별 안전사고 현황. (제공: 한국소비자원)
연령대별 상위 3개 위해품목별 안전사고 현황. (제공: 한국소비자원)

2년간 665건 사고 발생

코로나 전보다 57% 줄어

[천지일보=황해연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홈인테리어에 관심이 높아진 가운데 관련 안전사고도 늘어나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한국소비자원과 공정거래위원회에 따르면 지난 2018년부터 지난해까지 4년간 접수된 가정 내 작업공구 관련 안전사고는 1070건이다.

특히 2020년과 2021년 발생된 사고는 655건으로 코로나19 사태 이전 2년간(415건) 대비 57.8% 증가한 수치다.

연령별로는 14세 이하 어린이 관련 사고가 18.1%, 65세 이상 고령자 관련 사고가 24.0% 등이다.

14세 이하 어린이 관련 안전사고 중에는 나사나 못(63건), 글루건(59건), 순간접착제(39건) 등이다. 나사나 못과 관련된 안전사고 중 82.5%는 3세 이하 유아에게서 발생한 것으로 나사나 못을 삼키는 경우가 대다수였다.

글루건과 관련된 어린이 안전사고는 96.6^가 화상 사고였으며 글루건 사용 후 방치된 잔여 글루건 액에 화상을 입는 사고가 많았다.

65세 이상 고령자 관련 안전사고 중에서는 사다리 관련 사고가 77.4%였으며 이 중 정원이나 마당에서 사다리 작업을 하던 중 발생한 안전사고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10~40대에서는 순간접착제를 안약으로 착각해 눈에 바른다거나 순간접착제를 열다가 얼굴과 눈에 접착제가 튀어 안구가 손상되는 사례 등 순간접착제와 관련된 안전사고가 많았다.

소비자원은 ▲글루건 사용 시 화상입을 수 있으므로 피부에 닿지 않도록 주의할 것 ▲글루건 전원코드 제거 후 이후에도 30분가량 글루건을 식힌 뒤 글루건과 그 주변 정리할 것 ▲사다리 작업 시 고정상태를 제대로 확인하고 작업 시 항상 2인 이상이 함께 작업할 것 ▲순간접착제 사용 시 얼굴에 가까이 해 사용하지 말 것 ▲순간접착제를 안약으로 오인할 수 있으니 보관에 주의할 것 ▲공구 사용 후 어린이 손에 닿지 않는 곳에 보관할 것 ▲공구 사용 시 안전거리를 유지해 작업할 것 등을 당부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