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국토부, 국립박물관 전시품 구입 공고… 1950년 이후 자료 대상
문화 박물관 보도자료

국토부, 국립박물관 전시품 구입 공고… 1950년 이후 자료 대상

국립도시건축박물관 자료 공고 포스터 (제공: 국토교통부)
국립도시건축박물관 자료 공고 포스터 (제공: 국토교통부)

’한국전쟁에서 세계의 장으로‘

이달부터 자료 구입·기증 추진

[천지일보 세종=홍나리 기자] 국토교통부가 오는 2025년 개관 예정인 국립도시건축박물관의 전시·연구 자료 등을 확보하기 위해 공개 구입 공고를 추진 중이라고 4일 밝혔다.

국립도시건축박물관은 국내 도시·건축 유산의 자료 보전과 전시·교육·연구를 위한 거점시설로 세종특별자치시 국립박물관 단지 내에 조성되고 있다.

국토부는 지난해 ‘삶을 짓다: 한국 도시건축, 1950~2010, 한국전쟁에서 세계의 장으로’라는 주제와 기본 콘셉트 등 전시기획안을 마련하고 이를 구현하기 위한 작업을 준비 중이다.

이번 공개구입 대상은 1950년 이후 도시·건축 관련 기록물(문서, 출판·인쇄물, 사진, 동영상 등), 모형, 유품, 기념품, 생활용품 등 모든 유형의 자료가 포함된다.

아울러 자료 기증도 함께 진행하고 있다.

기증 대상은 1950년 이후 우리나라의 도시·건축 관련 자료 일체이며 기증자는 감사패 및 기증증서 수여와 함께 자료의 중요도에 따른 특별전 개최 등을 통해 예우받게 된다.

전문가의 심의를 거쳐 최종 선정된 소장품은 박물관 소장 자료로 등록해 전시 및 학술·교육 분야에 활용될 계획이다.

엄정희 국토부 건축정책관은 “전국적으로 역사적 가치가 있는 도시·건축 자료 확보와 내실 있는 국립도시건축박물관 건립을 위해 국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을 부탁한다”고 전했다.

한편 자료 매도를 희망하는 경우 오는 27일부터 내달 4일까지 관련 서류를 갖춰 국토부 국립도시건축박물관추진팀으로 신청하면 된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