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정재원·이승훈, 스피드스케이팅 매스스타트 은·동메달 획득
스포츠 스포츠일반 2022베이징올림픽

[베이징올림픽] 정재원·이승훈, 스피드스케이팅 매스스타트 은·동메달 획득

[베이징(중국)=뉴시스] 19일 오후 중국 베이징 국립 스피드 스케이팅 오벌 경기장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스피드 스케이팅 남자 매스스타트 결승 경기, 은메달을 차지한 정재원과 동메달을 차지한 이승훈이 태극기를 들고 트랙을 돌고 있다. 2022.02.19.
[베이징(중국)=뉴시스] 19일 오후 중국 베이징 국립 스피드 스케이팅 오벌 경기장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스피드 스케이팅 남자 매스스타트 결승 경기, 은메달을 차지한 정재원과 동메달을 차지한 이승훈이 태극기를 들고 트랙을 돌고 있다. 2022.02.19.

[천지일보=홍보영 기자] 정재원(21·의정부시청)과 이승훈(34·IHQ)이 19일 각각 은메달과 동메달 사냥에 성공했다.

정재원과 이승훈은 이날 진행된 2022 베이징 동계 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매스스타트(베이징 국립 스피드스케이팅 경기장) 결승에서 은메달과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날 결승에서 정재원은 바르트 스빙스(벨기에)에 이어 7분 47초 18의 기록으로 두 번째로 결승선을 통과해 스프린트 포인트 40점을 챙기며 은메달을 차지했다. 이승훈은 7분 47초 19의 기록으로 3위로 통과, 스프린트 포인트 20점으로 동메달을 획득했다. 이승훈은 평창 동계올림픽 이 종목에서 정재원의 도움을 받아 금메달 사냥에 성공한 바 있었다.

이승훈은 금메달 3개, 은메달 2개, 동메달 1개 등 메달 6개를 챙겨 전이경(금4 동1), 박승희(금2 동3), 최민정(금 3 은2)을 체치고 한국 동계스포츠 최다 올림픽 메달리스트로 올라섰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