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피겨 김예림, 첫 출전에 탑10 확정
스포츠 스포츠일반 2022베이징올림픽

[베이징올림픽] 피겨 김예림, 첫 출전에 탑10 확정

[베이징(중국)=뉴시스] 17일 오후 중국 베이징 캐피털 실내경기장에서 열린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피겨 스케이팅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한국 김예림이 연기를 끝낸 뒤 인사하고 있다. 2022.02.17.
[베이징(중국)=뉴시스] 17일 오후 중국 베이징 캐피털 실내경기장에서 열린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피겨 스케이팅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한국 김예림이 연기를 끝낸 뒤 인사하고 있다. 2022.02.17.

프리스케이팅 13.85점

쇼트 더해 총점 202.63점

[천지일보=안채린 기자]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에 출전한 한국 여자 피겨 스케이팅 대표선수 김예림(수리고)이 프리스케이팅에서도 실수 없이 멋진 연기를 펼쳐 첫 출전한 올림픽에서 톱10 진입에 성공했다.

김예림은 17일 중국 베이징 캐피털 실내 경기장에서 열린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3조 4번째, 전체 17번째로 출전해 기술점수(TES) 68.61점과 예술점수(PCS) 66.24점으로 134.85점을 얻어 총점 202.63점을 기록했다.

김예림이 선택한 노래는 지아코모 푸치니의 오페라 ‘투란도트’였다. 김예림은 중요했던 트리플 러츠-트리플 토루프 콤비네이션 점프를 비교적 안정적으로 마쳤다.

이후 더블 악셀-트리플 토루프, 트리플 루프, 트리플 플립, 카멜 스핀, 트리플 러츠까지 성공했다. 다만 심판진은 트리플 러츠 점프에서 롱에지 판정을 줘 다소 아쉬움을 남겼다.

계속해서 김예림은 트리플 살코-더블 토루프-더블 루프 콤비네이션과 레벨4 체인지 풋 콤비네이션 스핀, 코리어 시퀀스, 더블 악셀까지 잘 수행했고, 스텝 시퀀스와 싯스핀을 레벨4로 해내면서 경기를 마쳤다.

연기를 끝낸 김예림은 당시 순위 1위에 올랐다. 25명의 선수 중 17번째로 출전한 만큼 남은 선수의 순위와 상관없이 탑10을 확정지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