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IBK기업은행, 어려운 소상공인·의료진 지원
특집 금융

[사회공헌특집] IBK기업은행, 어려운 소상공인·의료진 지원

(제공: IBK기업은행)
(제공: IBK기업은행)

[천지일보=김누리 기자] 최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2000명대를 넘어서면서 확산세가 커지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IBK기업은행은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과 의료진에 대한 지원을 이어가고 있다.

기업은행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경영애로를 호소하고 있는 소상공인을 위해 ▲임대료 인하 ▲특별보증 지원 ▲빅테크·소상공인 매출채권 정산 전문기업과 업무협약·사회공헌사업 등의 지원 방안을 마련했다. 중소기업을 지원하는 기업은행은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격상으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달부터 12월까지 은행이 보유한 건물의 임대료를 50% 인하했다.

앞서 기업은행은 지난해 3월부터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해 올해 6월까지 총 3억 6400만원을 감면한 바 있다. 이번 임대료 인하 연장을 통해 1억 8100만원을 추가로 감면할 예정이다.

또 기업은행은 ‘IBK희망디자인’ 사업을 통해 창업 7년 미만의 푸드트럭 소상공인 4명을 선정하고 B.I(Brand Identity), 차량도색·래핑, LED 간판, 메뉴판 등을 디자인부터 시공까지 무상으로 지원하고 있다. 이 사업을 통해 기업은행은 지난 16년부터 시작해 지금까지 염천교 수제화거리, 구례 5일시장 등 약 260여개 점포를 탈바꿈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애쓰고 있는 현장 의료진과 방역 종사자를 위해서는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후원금 1억 5000만원을 전달했다.

이 비용은 휴식시간 외부 이동이 어려운 현장 의료진과 방역 종사자들이 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진료소 내 ‘희망냉장고’를 설치하고 음료수 등 간식 꾸러미 지원에 쓰일 예정이다.

윤종원 기업은행장은 “무더위 속에서도 방호복을 벗지 못하는 의료진에게 희망냉장고가 조금의 위로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기업은행은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기업시민으로서의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