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백신 접종자, 감염예방 효과 나타나… 요양병원 집단감염 3분의 1로 감소
사회 보건·복지·의료 신종코로나

백신 접종자, 감염예방 효과 나타나… 요양병원 집단감염 3분의 1로 감소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이 8일 세종특별자치시 예방접종센터를 방문해 예진표 작성 자원봉사를 하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이 8일 세종특별자치시 예방접종센터를 방문해 예진표 작성 자원봉사를 하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1차 접종 2주 후 예방효과 92.5%

사망예방효과 100% “접종참여당부”

[천지일보=홍보영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최우선 접종 대상인 요양병원·시설에서 백신 접종을 시작하고부터 집단감염이 3분의 1로 줄어들고 집단감염 사례에서도 감염되지 않는 등 효과가 나타났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17일 코로나19 정례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밝히면서 60세 이상 연령층에 대한 예방접종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60세 이상은 코로나19 전체 환자 발생의 26.9% 수준이나 사망자는 95%를 상회하며 치명률도 5.2%로 감염될 경우 100명 중 5명은 사망에 이를 정도로 치명률이 높다. 연령대가 높아질수록 치명률도 높아진다. 연령대별로 치명률을 살펴보면 80대 18.84%, 70대 5.77%, 60대 1.12%이다.

이런 가운데 예방접종이 치명률을 낮추는 데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 60세 이상 대상 백신효과를 분석한 결과, 1차 접종 2주 후부터 89.5% 이상의 높은 감염 예방효과가 확인됐으며 감염되더라도 치명률을 낮추는 사망예방 효과는 100%를 나타낸 것으로 분석됐다. 백신별로 예방효과는 지난 10일 기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86.3%, 화이자 백신 92.8%이다.

이러한 예방접종의 효과로 지난 2월 말부터 예방접종을 시작했던 요양병원과 요양원의 집단 감염은 예방접종 전에 비해 감소했다. 지난 2월에 요양병원·시설에서 집단감염이 16개소에서 발생했지만 지난달에는 6개소에서 발생해 약 3분의 1로 줄어들었다.

최근 집단 감염이 발생했던 사례를 분석한 결과 대전 요양원에서는 1회 접종 후 항체 형성 기간인 2주가 지난 대상자의 예방접종 효과는 92.5%를 보였다. 또한 성남의 요양병원 집단감염 사례에서는 접종자 중 감염사례가 없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만 75세 이상 고령층과 노인시설 입소·종사자를 대상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화이자백신 접종이 시작된 1일 오전 서울 성동구청에 마련된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에서 한 어르신이 의료진의 부축을 받아 백신 접종실로 이동하고 있다. ⓒ천지일보 2021.4.1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만 75세 이상 고령층과 노인시설 입소·종사자를 대상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화이자백신 접종이 시작된 1일 오전 서울 성동구청에 마련된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에서 한 어르신이 의료진의 부축을 받아 백신 접종실로 이동하고 있다. ⓒ천지일보 2021.4.1

방역당국은 접종 후에 항체 형성까지 시일이 소요됨을 고려해 가능한 한 빠른 시일 내에 예방접종을 받기를 거듭 당부했다.

오는 6월 3일까지 60대 이상 어르신들에 대한 예방접종 예약이 진행 중이다. 1339 또는 지자체별 콜센터를 통한 전화 예약이나 온라인을 통해 가까운 의료기관에서 예방접종 예약할 수 있다.

정 청장은 “6월까지 60세 이상 연령층의 예방접종이 순조롭게 마무리되는 것이 고위험군의 사망을 줄이고 일상으로 회복할 수 있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면서 전문가의 말을 인용해 백신 접종에 대한 중요성을 언급했다.

그는 “백신 맞은 사람들은 비 오는 날 우산을 들고 있는 효과와 같다. 이렇게 우산을 들고 있는 사람이 많아지면 예방접종을 받지 못하는 사람들도 빼곡한 우산 사이에서 비를 맞지 않고 지낼 수 있을 것”이라며 “이러한 빼곡한 우산의 효과를 기대하며, 개인의 건강과 공동체의 안전을 위한 예방접종에 적극 참여 해달라”고 거듭 당부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