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한국 바둑의 거목’ 김인 9단 별세… 향년 78세
스포츠 바둑

‘한국 바둑의 거목’ 김인 9단 별세… 향년 78세

김인 9단. (출처: 연합뉴스)
김인 9단.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강은희 기자] ‘한국 바둑의 거목’ 김인 9단이 4일 오전 지병으로 별세했다. 향년 78세.

바둑계에 따르면 김인 9단은 1966년 10기 국수전에서 우승을 차지한 뒤 1971년 15기까지 국수전 6연패를 달성해 ‘김 국수’라는 별호가 붙었다.

1943년생인 김인 9단은 전남 강진에서 태어나 15세(1958년) 때 프로 입단했다. 이후 그는 일본으로 건너가 기타니 미노루(木谷實) 문하생으로 유학 시절을 보냈다.

1963년 귀국한 그는 1966년 제1기 왕위전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그 이후 줄곧 우승하며 7연패를 달성했다. 이후로도 우승을 차지하며 통산 30회 우승, 22회 준우승의 기록을 세웠다. 그는 1983년 9단으로 승단했다.

김인 9단은 1971년부터 1975년까지 제5∼8대 기사회장을 지냈다. 이후 2004년부터는 한국기원 이사로 활동했다.

그는 통산 1568전 860승 5무 703패의 성적을 남겼다. 그가 1968년 세운 40연승 기록은 현재까지 깨지지 않고 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