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女배구, 인도네시아 3-0 완파… 태국과 준결승 맞대결
스포츠 배구

[아시안게임] 女배구, 인도네시아 3-0 완파… 태국과 준결승 맞대결

29일(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배구장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 배구 8강전 한국과 인도네시아의 경기. 한국 김연경이 스파이크 공격을 하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29일(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배구장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 배구 8강전 한국과 인도네시아의 경기. 한국 김연경이 스파이크 공격을 하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아시안게임 2연패에 도전하는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이 개최국 인도네시아를 3-0(25-22 25-13 25-18)으로 완파하고 준결승에 진출했다.

차해원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29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의 겔로라 붕 카르노(GBK) 배구장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배구 8강에서 18득점을 올린 김연경(터키 엑자시바시)의 활약에 힘입어 인도네시아를 3-0으로 가볍게 이겼다.

이날 한국은 개최국 인도네이사가 홈관중의 열렬한 응원에 1세트에서는 14-6으로 크게 앞서다가 16-17로 역전을 당해 고전했다. 그러나 25-22로 어렵게 이긴 후 나머지 세트에서는 가볍게 승리했다.

이로써 한국은 태국과 맞붙게 됐다. 객관적인 전력상 한국이 우세하지만 태국은 조별리그에서 일본을 3-0으로 완파한 바 있어 쉽지 않은 승부가 예상된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