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신세계 시흥아울렛 “성공적 안착”… 한달 만에 150만 방문
경제 유통

신세계 시흥아울렛 “성공적 안착”… 한달 만에 150만 방문

▲ 신세계 시흥 프리미엄 아울렛을 찾은 고객들이 공연을 관람하고 있다. (제공: 신세계사이먼)

연간 1000만명 이상 방문 기대

[천지일보=이승연 기자] 지난달 6일 오픈한 신세계사이먼(대표 조병하) 시흥 프리미엄 아울렛이 개장 한달 만에 방문객 150만명을 맞이했다.

신세계사이먼은 여주, 파주, 부산 프리미엄 아울렛 오픈 당시 보다 약 50% 더 많은 방문객수 기록 등 수도권 서남부를 대표하는 랜드마크로 성공적으로 안착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여주 프리미엄 아울렛의 지난해 방문객 수가 850만명인 점을 고려할 때 이 같은 추세라면 시흥 프리미엄 아울렛의 연간 방문객 수가 1000만명을 돌파할 것이란 예상이다.

특히 방문 고객의 지역별 분포를 분석한 결과 시흥, 안산, 인천, 부천, 광명, 안양, 의왕, 오산, 수원 등 반경 30㎞ 내 지역 방문객이 전체의 약 70%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파주 프리미엄 아울렛의 반경 30㎞ 내 지역 방문객 비중이 약 23%인 점과 비교해 볼 때 1차 상권으로부터의 활발한 고객 유입이 시흥 프리미엄 아울렛의 성공적 출발을 이끌고 있는 것이다.

이렇듯 시흥 프리미엄 아울렛이 수도권 서남부 상권에 성공적으로 자리 잡을 수 있었던 데에는 ‘힐링 리조트’, ‘지역 특화’, ‘가족 친화’ 등 세가지 전략이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다.

우선 기존 쇼핑몰과는 다르게 ‘일상에 지친 도시인을 힐링하는 쇼핑 리조트’를 콘셉트로 내세웠다. 장기적인 불황 속에서 여유와 힐링을 추구하는 소비자 성향을 고려해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을 제시한 것이다. 이를 위해 스페인 해안가 마을 콘셉트의 이국적인 건축양식을 바탕으로 센트럴 가든, 스카이 가든, 펫파크, 어린이 놀이터, 풋살경기장 등 편의 및 놀이시설을 대폭 강화했으며 센터 곳곳에 유럽식 카페테라스와 휴식 공간을 조성했다. 노력의 결과 지역 맘 커뮤니티로부터 ‘신시아(‘신세계사이먼 시흥 프리미엄 아울렛’의 앞 세글자로 만든 조어)’라는 애칭을 얻기도 했다.

또한 신세계 시흥 아울렛은 반경 30㎞ 내 1200만명이 거주하고 5개 고속도로가 만나는 탁월한 입지적 장점을 가지고 있다. 이러한 입지적 장점을 극대화 시켜 매일 방문하고 싶은 프리미엄 아울렛을 만들기 위해 지역 맞춤형 콘텐츠 구성에 심혈을 기울였다. 먼저 몰리스펫샵, 노브랜드, 북스리브로&스타벅스, 준오헤어 등 생활의 편의를 높이는 지역 밀착형 커뮤니티 콘텐츠를 구성했다. 그동안 지역에서 만나기 어려웠던 봉피양/화니/문배동 육칼(이상 한식), 속초중앙시장해물짬뽕(중식), 시마스시(일식), 아이엠어버거/미즈컨테이너/몬스터브레드(양식) 등 최신 F&B 브랜드를 프리미엄 아울렛 최초로 입점시키기도 했다. 특히 기존의 푸드코트를 업그레이드 한 ‘테이스트 빌리지’를 조성해 분위기는 유럽식 카페테라스를 연출했다. 그 결과 평일 방문객 수가 늘어나 시흥 프리미엄 아울렛의 휴일 대비 평일 방문객 수는 약 50%로 여주, 파주, 부산 프리미엄 아울렛의 약 30% 보다 높게 나타났다.

가족 단위 고객의 방문을 높이기 위해서 가족 친화형 콘텐츠 전략도 시행했다. 2200평 규모의 대형 야외 놀이터, 회전목마, 미니트레인, 풋살 경기장 등 놀이시설을 확대하고 피크닉을 즐길 수 있는 스카이가든을 별도로 조성했다. 소니와 삼성 모바일 매장에서는 가상 체험(VR : Virtual Reality)을 가능하게 했으며 키덜트족을 겨냥해 마블의 인기 캐릭터 제품을 판매하는 ‘마블 스토어’를 유치했다. 또한 원스톱 쇼핑이 가능하도록 ‘더 몰’이라는 2층 구조의 실내 쇼핑몰에 아동관, 생활관 등 전문관을 조성하고 가전 및 가구 카테고리를 입점시키기도 했다. 그리고 나이키, 아디다스, 데상트, 언더아머, 뉴발란스 등 인기 스포츠 브랜드는 메가 스토어 형태로 대형화했으며 이들 브랜드는 모두 매출 상위 10위 안에 이름을 올렸다. 그 결과 오픈 후 한 달간 시흥 프리미엄 아울렛을 찾은 30~40대 비중은 약 72%로 가족단위 고객들의 방문이 높게 나타났다.

조병하 신세계사이먼 대표는 “지금까지의 성공을 바탕으로 지속적인 콘텐츠 개선과 차별화된 마케팅으로 국내외 고객 모두에게 사랑받는 수도권 서남부 대표 쇼핑, 관광, 문화 랜드마크로 육성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달 6일 오픈한 신세계사이먼 시흥 프리미엄 아울렛은 여주, 파주, 부산에 이은 4호점이다. 부지면적 약 14만 7000㎡(약 4만 5000평), 영업면적 약 4만 2000㎡(약 1만 3000평), 주차대수 약 2700대 규모로 220여개의 국내 및 해외 인기 브랜드들이 입점했다.  

▲ 신세계 시흥 프리미엄 아울렛 센트럴 가든 야경. (제공: 신세계사이먼)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