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박청수 교무 “나눔과 협력, 평화 종교지도자가 실천해야”
천지TV 오피니언

[영상인터뷰] 박청수 교무 “나눔과 협력, 평화 종교지도자가 실천해야”

종단을 아우른 교제와 봉사를 실천해 온 원불교 박청수 원로 교무. 최근 자서전 ‘박청수’(열화당 펴냄)를 펴낸 박 교무가 기거하는 경기도 용인시 헌산중학교 ‘삶의 이야기가 있는 집’을 찾았다.

한평생 종교지도자로서 봉사와 헌신의 삶을 실천한 박 교무가 평화에 대해 입을 열었다.

원불교 교무로 봉직하며 50여년 동안 세계 55개국을 돕고 학교 9곳과 병원 2곳을 세웠던 박청수 교무의 발자취를 따라가보자.

(인터뷰: 이지영 기자, 촬영·편집: 문정신 기자)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