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충남형 행정혁신… ‘일 잘하는 충남도정’
전국 충청

충남형 행정혁신… ‘일 잘하는 충남도정’

▲ 28일 충남도청 기자실에서 안희정 충남지사가 ‘충남형 행정혁신 계획’에 대해 브리핑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천지일보 충남=김지현 기자] 충남도가 내포신도시로의 이전을 앞두고 ‘일 잘하는 충남도정’으로 새롭게 변화하려는 용트림을 하고 있다. 안희정 충남지사는 28일 언론 브리핑을 열고 ‘충남형 행정혁신 계획’을 발표했다.

 

안희정 지사는 “충남형 행정혁신의 목표는 ‘일 잘하는 충남도정(忠南道政)’을 만들자는 것이며 이를 위해 융∙복합, 거버넌스 행정, 자기 주도적 행정, 지속 가능한 행정을 추진하자는 것”이라면서 이에 대한 본격적인 추진 의사를 밝혔다.

 

안 지사는 이 자리에서 “충남형 행정혁신은 시대적 패러다임과 외부환경의 급속한 변화에 충남도가 어떻게 대응해 나갈 것인가라는 문제의식에서 출발했다”며 “도 조직구성원과 도민이 존중과 신뢰를 바탕으로 우리 도의 과제를 공동의 노력을 통해 주체적으로 해결해 나갈 수 있는 기반을 만드는 것이 충남형 행정혁신의 핵심”이라고 말했다.

 

충남도는 새로운 변화를 위해 도청 직원들이 인사안을 직접 만들고, 주요 정책 수립과 예산 반영에 시군의 참여를 확대하는 등 충남도의 일하는 방식이 대대적으로 개선된다.

 

이날 발표된 충남형 행정혁신의 주요 내용은 ▲인사‧교육․관행 등 ‘조직문화 혁신’ ▲도-시‧군정 기능 혁신, 도정 중요과제 분석 및 업무 재설계, 직무성과 등 평가혁신 등을 포함한 ‘업무 혁신’ ▲시스템 혁신, 재정 혁신, 제도 혁신을 담은 ‘내재화 혁신’등 3개 분야 9개 과제로 요약된다.

 

안 지사는 자기주도적 행정을 위한 최우선과제로 ‘인사혁신’을 꼽았다. 도 조직구성원이 직접 협의와 토론을 통해 인사안을 만들어가는 공정하고 투명한 의사결정시스템을 마련해 자기주도적 행정의 기반이 되는 상생․존중․배려하는 조직 문화를 만들겠다는 것이다.

 

이를 위해 도는 전 직원 공모를 통해 인사혁신 TF팀을 구성하고 오는 29일 첫 회의를 가질 예정이다. 더불어 안 지사는 “현재 수동적인 단순주입식 교육을 참여형 쌍방향 교육으로 바꿔 공무원들이 변화하는 행정환경에 적절하게 대응하며, 전문성과 리더십, 소통과 조정능력 등을 배양하도록 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안 지사는 “시대에 뒤떨어지거나 불합리한 관행이나 일하는 방식 등을 지속적으로 발굴·개선해 나가는 ‘관행 혁신’을 통해 공무원 개개인이 자기주도적으로 일할 수 있는 조직문화를 정착시키겠다”고 말했다. 이날 발표된 업무혁신과제 중 가장 눈에 띄는 점은 도가 정책 품질 향상을 위해 ‘도정 순기를 앞당기겠다’는 것이다.

 

도는 보통 9월 말에 시책구상 보고회를 열어 다음 연도 신규시책을 발굴·보완하고 예산에 반영하는데, 올해부터는 이 시기를 정부부처의 예산이 기획재정부로 이송되는 5~6월로 앞당기게 된다.

 

충분한 시간을 확보해 시군이 실질적으로 참여하는 가운데 다음 연도 사업을 논의하고 이해관계자와의 조정을 통해 예산에 반영하는 등 실질적인 융복합·거버넌스 행정을 실현하겠다는 구상이다.

 

안 지사는 “모든 일은 결국 제도와 재정이 뒷받침돼야 한다”며 “재정혁신과 우수 혁신사례의 제도화에 주력해 일 잘하고 유능한 지방정부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도정과 시군정의 코디네이션 기능도 강화해 도의 시책수립 단계에서부터 시군의 의견을 적극 반영함으로써 시군의 자율성과 창의성을 존중하면서 도정의 통합성을 유지해 나갈 방침이다.

 

조직문화혁신과 업무혁신을 통한 충남형 행정혁신의 주요과제는 도 행정포털과 홈페이지 등 온라인 시스템을 통해 완성될 전망된다.

 

사용자 편의성과 검색기능 강화, 자료 축적 등 시스템 활용도를 높여 ‘종이 없는 사무실’을 구현하고, 별도의 회의실이 필요 없는 화상회의의 일상화 등을 통해 이해관계자간 실시간 참여와 소통을 추구할 계획이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