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신한금융그룹, ‘신한퓨처스랩’ 7-2기 공식 출범
경제 금융·증시

신한금융그룹, ‘신한퓨처스랩’ 7-2기 공식 출범

20일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이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터 프로그램인 ‘신한퓨처스랩’ 7-2기 28개사를 선발하고 축하하고 있다. (제공: 신한금융그룹) ⓒ천지일보 2021.8.20
20일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이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터 프로그램인 ‘신한퓨처스랩’ 7-2기 28개사를 선발하고 축하하고 있다. (제공: 신한금융그룹) ⓒ천지일보 2021.8.20

[천지일보=김누리 기자]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이 국내 금융권 최초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터 프로그램인 ‘신한퓨처스랩’ 7-2기 28개사를 선발하고 본격적인 육성을 시작했다고 20일 밝혔다.

신한퓨처스랩은 2015년 5월 1기 출범 이후 올해 상반기 7-1기까지 총 250개의 혁신적인 스타트업을 발굴 및 육성했다. 현재까지 총 427억원을 직·간접 투자했다.

이번 7-2기에는 핀테크, 콘텐츠, 빅데이터뿐만 아니라 신한금융이 전사적으로 역량을 집중하고 있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메타버스, 헬스케어 등 다양한 분야의 우수한 기술력을 가진 스타트업들이 대거 지원하면서 약 25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7-2기에 선발된 스타트업에는 점착 메모 프린팅 솔루션을 제공하는 ‘망고슬래브’, AI 가상 음성 콘텐츠를 제작하는 ‘자이냅스’가 있다. ESG 부문에서는 인공지능 무형자산가치 분석 플랫폼 ‘페어랩스’, 중소형 및 비상장 기업 평가·리서치 기업인 ‘퀀티파이드이에스지’, 소비 결제 정보를 탄소배출량으로 시각화하는 ‘에이티알’이 선발됐다. 또 맛집 데이터를 공유하는 미식 정보 플랫폼인 ‘미식의시대’가 최종 선발돼 신한금융과 배달앱 플랫폼과의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7-2기로 선발된 기업에게는 스타트업 단계별 육성 및 투자, 사무공간 대여, 멘토링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S-멤버십’ 혜택과 신한금융 그룹사·대기업 파트너사와의 협업을 통한 사업 확장 기회가 제공된다.

조용병 회장은 “신한퓨처스랩이 대한민국 대표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으로 자리잡은 만큼 더욱 체계적이고 다양한 육성 및 협업 프로그램을 통해 보다 많은 스타트업들이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며 “스타트업에 대한 투자와 육성을 통한 성장은 물론 IPO, M&A 등 스타트업의 생애주기에 따른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